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정동야행


참여시설


축제기간 중에 정동의 역사문화시설을 야간까지 연장 개방합니다.

관광정보

SNS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Print

시설안내

시설 지도보기
18

한성교회  

입장료 무료      개방시간 ~22:00
시설 전시 및 공연
조선에 온 중국 청년 차도심(車道心) 과 중국선교사 자녀 출신이자 조선에 온 미국선교사 데밍부인 (C.S. Deming, 載德明)의 만남으로 1912년 YMCA에서 시작되었습니다.
차도심은 중국 산동에서 태어나 신앙 때문에 부친에게 핍박을 받았으나 외삼촌과 어머니의 도움으로 집을 떠나 산동성 연태(煙台)에 도착해 생활을 위해 중의 학을 공부한 후 조선으로 오게 되었습니다.
미국선교사 데밍(載德明) 부인은 남편을 따라 조선에 왔지만, 마음은 자신이 자라온 중국에 있었습니다.

1912년 두 분이 기독교 기관인 YMCA에서 만나게 되었고, 조선에도 중국인들이 있음을 알고 YMCA에 방을 빌려 첫모임을 가졌는데 이것이 국내 화교교회의 중심지인 한성교회의 시작이 되었습니다.


1958년 현재의 자리에 건축한 교회 본당은 서울시 미래유산으로 선정되어 그 가치를 인정받고 있습니다.


오시는길

  • 정동한바퀴
  • 성가수녀원
  • 사진공모전
  • 이벤트